이탈리아가 경제를 회복함과 동시에 렌치 정부가 경제를 활성화 하기 위한 경기부양책들을 내세우고 있다.

이러한 이탈리아의 내부,외부적인 요인들을 이용하면 한국과 이탈리아 간의 무역활동의 증대될 수 있을거라고 생각한다.

이탈리아의 경우 유럽 중앙은행의 양적완화, 유가하락, 유로화약세, 유로존의 경제회복 등

외부적 요인에 힘입어서 경기지표가 성장세로 전환되는 추세이다.

특히 수출시장 활성화와 함께 제조업을 중심으로 경제회복이 활성화되고 있다.

이에 힘입어 렌치정부는 내수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정책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수출증가와 투자증가의 확대의 기회라고 할 수 있다.

기존의 중소기업 중심의 경제대국이었기 때문에 섬유, 자동차 부품 등 이탈리아 제조업에서

강세를 보이는 산업 중심으로 무역을 증대시킬 수 있을 것이다.

특히 한국 기업의 진출이 많은 화학, 패션, 식품 산업을 통해 무역활동을 더욱 증대 시킬 수 있다고 생각한다.

화학산업의 경우 R&D자본 투자가 필요한 산업이기 때문에 자본투자와 함께

중간재를 무역을 통해 이탈리아 화학산업과의 교역량을 늘릴 수 있을 것이다.

섬유, 패션산업은 뛰어난 품질과 디자인이 강점으로 손꼽히고 있고 경제회복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이런 경우 일수록 섬유자재들을 수출하여 무역증대를 할 수 있는 좋은기회라고 생각한다.

패션산업 성장으로 수요가 상승하였고 특히 고급 합성섬유의 경우 패션시장에서 필요로 한다고 생각을 한다.

식품산업의 경우 매우 보수적인 시장을 가지고 있었지만

건강식품과 유기농식품에 대한관심증대, 밀라노 엑스포를 통한 새로운 식품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면서 시장이 개방되고 있는 추세이다.

때문에 이탈리아음식의 수입과 한국전통식품, 퓨전음식을 교류하면 좋은증대방안이 될것으로 보인다.

그 외에도 철강의 경우 이탈리아 현지 생산량이 감소함에 따라

수입량의 증대가 예상되고 특히 기계, 자동차산업이 회복됨에 따라 무역을 증대할 수 있을것이라고 생각한다.

그 외 한국의 인지도가 상승함에 따라 화장품, 주방용품에 대한 무역증대도 기대할 수 있고

이를 위해 꾸준히 현지 판매 대리인 선정 및 홍보가 필요하다.

자동차 부품은 기존의 수출이 많이 되던 부품이며 경제가 회복되면서 꾸준히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시장진입에 시간이 필요한 품목이기 때문에 업체의 바이어와 꾸준한 접촉으로 무역 증대를 이룰 수 있을 것이다.

단, 이러한 부품, 중간재 시장은 중국 업체들이 점유율을 증가하고 있어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때문에 철저한 시장조사와 분석을 통한 바이어 확보가 가장 큰 관건으로 고부가가치산업 또는 디테일한 분야로의 접근이 필요하다.

참고자료 : 파워볼인증업체https://adidasnmdr1primeknit.com/2019/09/20/%ed%8c%8c%ec%9b%8c%eb%b3%bc%ec%82%ac%ec%9d%b4%ed%8a%b8-2/

By admin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