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숫자맞추기 복권인 파워볼 에서 역대 당첨금액 가운데

7번째로 많은 5억 5970만달러 한화 5977억원짜리의

잭팟이 터졌으나 행운을 거머쥐게 된 주인공이 며칠이 지나도

나타나지 않고 있다 라며 미국 언론이 8일 전해왔습니다.

미 CBS뉴스는 파워볼미스테라 라며 뉴햄프셔 주 콩코드 남부의

리즈페리 마켓에서 당첨복권이 판매된것으로 확인이 되었으나

당첨금액을 찾으러 온 사람은 없다고 보도했습니다.

뉴햄프셔 파워볼사이트의 대변인 모라맥칸은 토요일밤 당첨이 된 복권의 주인이

월요일 오전까지 나타나지 않았다 라고 전했습니다.

복권 당첨금액을 수령하는 기간은 당첨일로부터 1년입니다

일시불로 받게 되면 3억달러를 챙겨갈 수 있으며, 30년간 연금의 형식으로

수령할 수도 있습니다.

복권을 판매하게 된 리즈페리 마켓의 주인은 7만5천달러 한화 약 8천만원의

보너스를 수령하게 되었습니다.

복권위원회 관계짜들은 고액 잭팟이 터질 경우에 신분이 드러날것으로 우려하는

당첨자가 한동안 당첨금을 수령하지 않는 사례가 더러있다 라고 말했습니다.

뉴햄프셔 주에서는 신탁기금이 대신 당첨금을 수령하여 당첨자의

신분이 드러나지 않게 하는 방법 또한 있습니다.

2016년 4억 8천만달러의 잭팟을 맞은 한 가족이 6주후에 신탁기금은 만들어

10만 달러를 자선단체에 기부한 후 변호사를 통해서 당첨금을

익명으로 받아간 사례도 있습니다.

지난 5일 플로리다에서 당첨자가 나온 4억 5천만달러 한화 약 4800억원짜리

메가밀리언 복권의 당첨자도 현재 나타나지 않고 있습니다.

메가밀리언의 당첨확률은 3억 250만분의 1이며, 파워볼은 2억 9200만분의 1입니다

두 복권은 워싱턴DC와 미국령 버진아일랜드 및 44개 주에서 판매되고 있습니다.

출처 : 파워볼랩 – https://coinwill.net/

By admin

댓글 남기기